문화재청

흥선대원군이 경복궁을 증건하기 전까지 조선의 궁궐로 사용되었던 창덕궁에 다녀왔다. 창덕궁은 조선의 궁궐 중 가장 오랜 기간 동안 임금들이 거처했던 궁궐이다. 북악산 왼쪽 봉우리인 응봉자락에 자리 잡고 있다. 창덕궁의 건물배치는 응봉자락의 지형에 맞춰서 한국 궁궐건축의 비정형적 조형미를 대표하는 배치다. 


창덕궁 애련지의 가을 풍경(1692년 - 숙종18)



창덕궁 방문은 처음이었는데 자주 가던 창경궁과는 좀 더 다른 느낌이 들었다. 워낙 사람이 많아 궁궐을 오래 볼 수는 없었지만 창덕궁의 단아함과 예술적인 풍모는 인상적이었다. 창덕궁의 입장료는 적정하다고 생각된다. 다만 창경궁보다 높은 편이다. 


경복궁, 창덕궁의 기본 입장료는 성인 기준 3,000원이고, 창경궁은 1,000원이다. 경복궁과 창덕궁은 특별관람권이 존재하는데 후원특별관람의 경우는 입장료가 8,000원이다. 하지만 창덕궁의 후원이 일정 기간에만 개방되고, 해설사의 설명을 듣기때문에 충분한 만족할 수 있는 가격이라고 생각한다. (초-중-고교생 자녀가 있다면 꼭 방문하길 추천한다)


창덕궁에 대한 설명은 문화재청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자세한 설명이 있다. 아래링크 참조


창덕궁 홈페이지 바로가기




창덕궁을 입장하면 보이는 안내판의 모습이다. 평일(화요일)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람객이 있었다.





사실 외국인 관광객의 비율이 한국 관람객과 비슷한 인원이었다. 일본, 중국인 관광객과 서양인들도 많았다.




사적 제122호 창덕궁의 비석이다. 자랑스런 우리의 궁궐이다. 1997년 12월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었다. 






가을소풍인가? 담임선생님과 단체 사진을 찍는 학생들이 많았다. 날씨는 흐렸지만 역시나 학생들 에너지는 최고였다. 얼마나 부럽던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내용을 알려준다. 동아시아 궁전 건축사에 있어 비정형적 조형미를 간직한 대표적인 궁궐이다. 

주변 자연환경과의 완벽한 조화와 배치가 탁월하다는 평가다.





11월 6일(화요일)방문했을 때 단풍이 절정이었다. 서울은 사실 일본에 비해 도로나 거리가 지저분한 도시다. 

외국인 친구가 있거나 여행객들에게 한국을 널리 알리고, 문화를 경험한다는 측면에서 궁궐로의 여행을 추천한다. 

잘 관리된 나무들과 궁궐 안의 풍경들을 충분히 경험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약 100미터 정도 걷다보면 돈화문 일원이 나온다. 사람이 몰리지는 않지만 안내판이 좀 더 크게 있었으면 좋았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가까이 가지 않으면 내용을 보기가 쉽지 않다.






예전에는 물이 흘렀던 금천교(보물 제ㅔ1762호)위에서 사진을 담았다. 

서울시내의 풍경이 보이는 곳이고, 서울시내로 흐르는 금천이 돈화문에서 궐 밖으로 흘렀던 곳이다. 

금천교는 숱한 화재, 전란에도 불구하고 창건 당시의 모습을 보전하고 있다.





인정전으로 들어가는 문의 모습이다. 우리 궁궐에 외국인들이 한복을 입은 모습은 정말 보기 좋은 풍경이다. 

우리 문화를 적극적으로 느껴보고자 하는 마음을 느낄 수 있어 기분이 좋다. 





중국인 관광객 가이드가 인정전에 대한 설명하고 있는 모습이다. 멀리 보이는 인정문(인정전의 입구)의 모습이보인다. 

조선의 여러 왕들이 인정전에서 즉위식을 거행했다.(효종, 현종, 숙종, 영조)





인정전(보물 813호)의 모습,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보였던 곳이다. 

앞서 소개했지만 왕위를 이어받는 의식이 거행되던 곳이다. 또한 신하들의 하례와 외국 사신의 접견을 하던 공간이다. 





영화나 드라마에서 많이 보던 그 장면이 떠올랐다. 

신하들이 왕에게 이렇게 고개를 숙이며.... 통촉하여 주시옵소서!, 죽여주시옵소서!! 를 외치던 그 자리다. 





인정전(국보 제225호)의 전경, 2층의 구조로 보이지만 실제로는 1층이고, 높은 천장을 볼 수 있다. 





인정전의 하앙식 구조로 건축된 것으로 보인다. 하앙 기법은 양식도 뛰어나지만 버팀목이 균형감각을 이루는 기법이다.(백제부터 전해진 건축 기법) 






인정전의 내부 모습이다. 임금의 용상이 있고, 그 뒤 나무로 만든 곡병과 일월오악도라는 병풍이 보인다. 

일월오악도는 일월오봉도라고 불리기도 하며, 해와 달이 그려져 있고, 다섯 산봉우리를 그린 그림이다. 





인정전 내부를 45도 각도에서 본 모습이다. 일월오악도에서 해와 달은 왕과 왕비를 상징하고, 5개의 산은 동서남북, 중앙을 나타내며, 국토를 의미한다. 

음양의 이치에 맞게 백성을 다스리고, 중앙에서 사방을 생각하며, 정치를 한다는 의미라 하겠다. 





인정전에서 선정전으로 가는 길에 있는 나무의 모습이다. 





인정전으로 나와서 100여미터를 가다 보면 선정전이 나온다. 





선정전을 지나 희정당으로 가는 길에서 사진을 담았다. 





임금의 집무실로 사용했던 선정전(보물 제814호)의 외부 모습이다. 





선정전에서 희정당, 성정각으로 이어지는 작은 문이다.  





성정각은 왕세자가 머물던 동궁이다. 국왕의 처소인 희정단 동쪽에 위치하고 있다. 





창덕궁의 후원 애련지의 모습이다. 창덕궁의 후원 예약은 그 수요가 많아 예약하기가 좀 까다롭다. 미리 예약하지 않으면 경험하기 어렵다. 그만큼 운영관리가 철저한 점이 마음에 들었다. 


숙종은 이 정자를 만들면서 애련이라는 이름을 지었다. 궁궐의 모습을 보다가 진정한 가을 풍경을 보니 마음이 참 좋았다. 엄마와 함께 그림을 그리던 어떤 아이가 생각난다. 창덕궁 가을 풍경의 백미라고 할 수 있다. 


애련지의 모습은 한 폭의 그림과 같았다. 조용한 궁궐에서 즐기는 사색의 시간, 날씨가 좀 더 따스하고, 햇살이 많았다면 책 한 권, 국화차 한 잔 마시고 싶은 마음이 간절했다. 


창덕궁의 봄, 여름, 겨울은 어떤지 마음속으로 내 다시 방문하리다..라고 생각했다. 소중한 전통유산인 창덕궁에 첫 방문이 낯설기는 했지만 적잖은 미소를 지었다. 이렇게 아름답고 소중한 곳이구나 느낄 수 있었다. 


초등학생인 딸아이와 함께 방문해도 좋겠다라는 생각을 했다. 이런게 직접적인 교육이 될수도 있고, 살아있는 경험과 체험학습이 아닐까? 



이제 곧 겨울이 다가온다. 더 늦기전에 한 번 다녀와 보시는 것은 어떨지?



* 내용 참조 - 문화재청 창덕궁 홈페이지 http://www.cdg.go.kr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도움말 Daum 지도

창경궁에 가보셨나요? 의외로 창경궁은 조용합니다. 아마 어린시절 창경원이란 이름이로 놀이기구들이 있었을 때...그 때 이후로는 창경궁은 조용한 곳으로 바뀌었을 겁니다. 창경원에서 창경궁으로 바뀌고 사람들이 많이 찾지 않는 곳이 되었지만 스트레스가 쌓일 때...고민이 있을 때...조용하게 산책을 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창경궁입니다. 사람이 적고 놀이문화나 행사가 적은게 특징으로 불리울 만큼 조용하게 여가를 즐길 수 있습니다.

 

저는 1년에 4번 정도 창경궁에 갑니다. 특별하게 짐을 꾸리거나 큰 마음을 먹고 가는 여행처럼 부담없이 버스타고 30여분 정도면 도착 할 수 있고, 지하철 혜화역에서도 도보로 5분~10분 정도면 도착이 가능합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9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낡은 것의 아름다움.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80sec | F/1.4 | +0.33 EV | 5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처음 오른쪽으로 진입을 합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벽에 보이는 궁궐벽과 나무, 햇살, 그림자...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방금 다람쥐가 한마리 지나갔어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여기 근처로 갔는데...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푸르름이 한없이 느껴지는...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어떤 연인과 할아버지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25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사랑하는 분과 걷고 싶으시죠?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9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꽃잎들이 많이 떨어졌어요. 이제 여름이 오는지도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9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8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색이 참 곱습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8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햇살과 아름다움의 조화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창경궁의 연못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2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햇살과 늑색의 조화가 아름답습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8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햇살이 꽃잎을 비추고..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6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창경궁의 녹음.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45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녹음이 짙습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18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꽃들도 한아름 나와서 반겨줍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9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햇살 가득한 궁궐

NIKON CORPORATION | NIKON D200 | Manual | Spot | 1/60sec | F/1.4 | +0.33 EV | 5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거짓말 같은 푸르름이 존재합니다.

 

성인의 경우 입장료 천원입니다. 성인이 아닌 18세까지는 입장료 5백원입니다. 창경궁 옆에 있는 국립서울과학관과 같이 관람을 하실 때는 수요일부터 일요일까지만 운영됩니다. 입장료는 성인 천오백원, 성인이 아닌 18세까지는 7백원입니다. ^^

 

제가 창경궁을 좋아하는 이유는 안으로 들어가면 들어갈수록 도심속을 벗어난 느낌이 많이 들어서 그렇습니다. 조용히 사색을 할 수 있고, 힘들었던 일상을 잠시 쉴 수 있으며, 아이들과 차없는 곳에서 소풍을 즐길 수 있습니다. 차량이 전혀 다니지 않는 곳이 바로 아이들이 뛰어 놀 수 있는 곳이죠. ^^

 

창경궁의 약도입니다.

 

 

저는 비가오나 눈이오나 생각에 잠기고 싶을 때 창경궁에 갑니다. 그냥 좋아요. 뭐랄까 전혀 방해받지 않고 사진을 찍거나 책을 읽을 수 있습니다. ^^

주말에 도심속의 녹음을 즐기고 싶다면 한 번 다녀오시길 추천합니다.

 

창경궁의 공식홈페이지 : http://cgg.cha.go.kr/

  1. Favicon of http://clytie.textcube.com BlogIcon 클리티에 2009.05.18 01:30 신고

    경치 보기에는 창덕궁이랑 창경궁이 좋구 궁의 멋스러움을 보기에는 경복궁이 좋은것 같아요. ^^
    사진 잘 봤습니다~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29 신고

      네. 경복궁도 한 때 많이 갔었는데요. 사람이 많아서 좀 불편한 점도 있더군요. 행사 같은것은 경복궁이 훨씬 다양하게 진행되는 것 같습니다.^^ 말씀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osblog.textcube.com BlogIcon ZeroMania 2009.05.18 01:36 신고

    음 전 지방이다보니(......)
    근데 사진 찍힌 게 조금 특이하네효. 후보정인가요 아니면 다른 렌즈라도.....?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29 신고

      렌즈베이비라는 렌즈를 이용해서 찍은 사진입니다. ^^
      지방의 좋은 곳도 소개 좀 해주세요.

  3. Favicon of http://singoutloud.textcube.com BlogIcon 엘군 2009.05.18 01:40 신고

    궁, 요즘에 참 잘 꾸며져 있어서 좋아요.
    창경궁에는 딱히 갔던 기억이 나지 않네요..
    다음 달에는 꼭 가봐야겠습니다^^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0 신고

      엘군님도 만족하시리라 생각합니다. ^^ 오늘 점심은 낙지덮밥을 먹었습니다. 식사 하셨나요? ㅎㅎ

    • Favicon of http://singoutloud.textcube.com BlogIcon 엘군 2009.05.18 13:25 신고

      아직 못먹어서 속이 쓰리네요..
      좀 이따가 뭐라도 집어 먹어야 겠습니다. ; (

  4. Favicon of http://saki-web.textcube.com BlogIcon Mitenisaki 2009.05.18 03:21 신고

    맑군요~ 창덕궁 1년전에 갔었는데....
    사진 잘봤어요^^;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1 신고

      말씀 감사합니다. 저도 다른 궁에 가봐야겠어요. 올해 창경궁 간게 전부에요. ^^

  5. Favicon of http://blog.bsmind.co.kr BlogIcon 명섭이 2009.05.18 03:53 신고

    사진이 적응이 잘 안되네요^^;; 새벽이라 그런가...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1 신고

      새벽인데 안주무시고....^^;

      사진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빨리 적응도 부탁드림돠...ㅋㅋ

  6. Favicon of http://yaluka.textcube.com BlogIcon 얄루카 2009.05.18 08:06 신고

    사진 찍으신 방법이 정말 멋지네요!
    어떻게 하면 저렇게 찍을수 있을까 궁금하기도 하네요 ^^~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2 신고

      창경궁 다음편에서 살짝 소개하고 다시 다른포스트에서 더 자세히 소개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렌즈베이비라는 렌즈를 이용한 사진입니다. ^^

  7. Favicon of http://eozzi.textcube.com BlogIcon 어찌할가 2009.05.18 09:19 신고

    서울이 참 좋은 듯....
    덕분에 서울을 다시 보네요..감사^^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2 신고

      서울의 숨은 곳들이 많죠. 찾아다니면서 즐거움을 만끽 할 수 있어서 즐거워요. 단지 아쉬운것은 서울로 너무 집중되어 있다는게...^^;

  8. Favicon of http://bumioppa.tistory.com BlogIcon JUYONG PAPA 2009.05.18 10:21 신고

    도시속의 푸르름...정말 축복받은 곳인거 같아요.
    사색에 잠길수도 있고...저런 곳은 오랫동안 잘 간직되어야 할거 같아요.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3 신고

      네. 정말 소중한 우리 문화재니까요. 주용아버님 말씀처럼 지속적인 관심과 관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9. Favicon of http://fearless.textcube.com BlogIcon 별군 2009.05.18 10:22 신고

    집 옆이 창경궁인데 아직 한번도 못간;;
    사진 잘 봤습니다.^^
    저도 한번 가봐야겠어요..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3 신고

      별군님 왕추천합니다. ^^ 다녀오셔서 좋은 글과 사진 부탁드려요...ㅎㅎ

  10. Favicon of http://mouchette.textcube.com BlogIcon 알렉스 2009.05.18 11:07 신고

    창경궁 정말 멋지네요.. 전 아직 한번도 못가봤어요^^;;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4 신고

      의외로 다녀오지 않으신분들이 많으시네요...^^ 정말 공기좋고 풍경좋고...산책하기 좋습니다.

  11. Favicon of http://hardboil.textcube.com BlogIcon hardboil 2009.05.18 12:17 신고

    창덕궁도 좋던데...

    다만 목요일만 자유관람이 되는 아픔이 있긴하지만...ㅠ.ㅠ

    • Favicon of http://photoeff.textcube.com BlogIcon 모노피스 2009.05.18 12:35 신고

      창덕궁이 제일 아쉬운 부분입니다.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 문화재보호를 위해서이니...^^;

  12. Favicon of http://kkommy.com BlogIcon 꼬미 2009.05.18 13:24 신고

    이 사진들이 그때 보여준 그 렌즈이군요..
    그때 봤을때도 그랬지만, 결과물이 참~ 탐이 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