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웅

손석희 JTBC 사장과 김웅 프리랜서 기자와의 폭행 공방은 결론적으로 보면 채널A에 출연한 김웅 기자가 실수 한 것으로 보인다. 채널A가 방송한 영상을 보면 김웅 기자의 억울한 면을 내세우는데 주력했다. 하지만 아래에서 이야기 하는 3가지 질의응답에서 결론을 찾을 수 있다. 


손석희 사장과 김웅 기자의 논란은 한동안 이어질 것으로 보여진다.(출처 법률방송뉴스)


아래의 영상에서 17, 22, 25분경에 답변하는 과정을 보면 김웅 기자의 답변이 논리적이지 않고, 주관적인 생각과 억울함을 표현한다. 법적 공방을 앞두고 있지만 김웅 기자의 주장이 진실과 배치되는 면을 볼 수 있다. 채널A의 앵커는 객관적이라고 할 수 없지만 김웅 기자의 주장을 배치하는 형태로 질문하고, 김웅 기자의 어리숙한 면이 부각된다. 


이 영상의 댓글을 볼 필요없이 영상의 3부분에서 실수라고 할만큼 논리적이지 못한 면이 전쟁에서 장점이 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손석희, 김웅의 전쟁은 그 결과가 어느정도 보여진다고 말할 수 있다. 왜 이런 인터뷰를 스스로 자초했는지 납득이 되지 않을 뿐이다. 


사실적인 부분과 인과관계에 있어 폭력사실이 인정되지만 손석희 사장의 사생활이란 점과 사실로 확인되지 않은 사항을 두고, 사법부가 김웅의 손을 들어줄 수 있는 부분은 폭행사실이 진위 여부다. 또한 손석희 사장은 뉴스룸 앵커브리핑에서의 사과를 받아드리지 않을 것이고, 할 이유도 없다. 




17분, 22분, 25분의 영상을 주의깊게 본다면 앞서 언급했던 내용들이 손석희 유죄!라고 판단을 내리기 석연치 않은 부분이 많다. 또한 김웅이 이런 사실관계보다 자신의 취업 또는 청탁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서 이런 논란을 만들어 냈다는 것을 확인 할 수 있는 영상이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