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을 다니며 남자직원의 육아휴직을 한다는 것은 금지된 일 중 하나였다. 벌써 유아휴직을 한지 7년이 지났다. 육아휴직을 하면서 눈여겨 본 것은 유아, 초등시절 공부를 시켜야 하는가? 에 대한 답을 찾는 것이었다. 딸아이가 2살일때 유아휴직을 했는데 공부를 한다기 보다는 어떻게 놀면서 학습효과가 높은 공부를 시킬까? 놀면서 공부할 수는 없는가?에 대해 정보를 찾고는 했다. 


2016년 안드로이드 버전까지 출시된 토도수학은 한중일 44억의 투자금을 유치했다. 



실제로 많은 학생들과 학부모의 의견은 수학 학습의 흥미는 물론이고, 스마트폰, 태블릿 디바이스로 게임만 즐겼던 아이들이 토도수학으로 수학에 흥미를 느꼈다고 한다. 토도수학의 인기는 수학 학습을 게임형식으로 풀어가는 재미가 있다. 단순한 게임보다는 퍼즐을 풀거나 손가락을 이용한 게임이다 보니 정신없이 즐기다 보면 미션을 완료하게 된다. 


토도수학은 미션을 완료하면 수학 학습이 자동으로 학습 가능한 솔루션이다. 아이에게 공부해라, 수학문제를 풀어보라는 권유를 하지 않아도 될만큼 교육적인 앱이다. 이미 애플에서 인기앱으로 자리 잡았고, 다운로드 1위였다. 미국내 초등수학의 보조교재로 사용되는 토도수학은 그만큼 세계 교육계가 인정한 앱이다.



아이에게 다양한 앱을 선물하고, 실행하는 것에 대해 도움을 주었지만 자기주도학습이 가능한 앱은 토도수학이 유일했다. 토도수학은 3세부터 8세까지 수학의 개념과 이해를 돕는데 적합하다. 


토도수학의 강점은 뭘까? 가장 큰 장점은  수학 학습의 어려움을 이미지화 했다는 점이다. 그리고, 수학 이미지화를 손가락 하나로 경험하고, 재미를 경험할 수 있다. 숫자를 이해하는 방식, 덧셈, 뺄셈, 곱셈, 나눗셈을 도식화가 아닌 이미지로 이해하고 학습이 가능한 것은 학습효과나 공부에 대한 이해력보다 재미에 의한 다양한 학습방법이 학습에 최고라는 점을 말해준다. 

 

정말 많은 정보와 앱을 사용해 본 결과 결론적으로 가장 재밌고, 학습효과, 흥미가 높았던 학습 솔루션은 "토도수학" 이었다. 

수학공부라는 것이 수학적인 사고나 공식만 외우는 것은 절대 아니다. 


토도수학은 기본적인 학습이 무료다. 무료 콘텐츠만 경험해도 어느정도 초등 저학년 교육과정을 넘길수 있다. 따라서 무료로 학습을 해보고 아이가 괜찮게 생각하고, 효과가 있다면 지갑을 열어도 된다. 



토도수학 바로 가기 : http://todomath.com/kr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