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멘토링

대학이란게 삶의 목표요. 이상이었다. 어릴적에는 넌 공부좀 하니까. 머리가 좋으니까 어느 대학을 가야 한다는 소릴 많이 들었던 기억이다. 대학이 인생의 전부이기도 하고. 삶의 성공과 실패를 가늠하는 척도였다. 물론 지금도 세계는 대학을 통해서 움직이는게 눈에 보인다. 아니 그렇게 시스템, 솔루션, 인프라가 구성되고 만들어지고 있다. 


인간의 두얼굴, 학교란 무엇인가를 연출한 정성욱pd가 대학을 손에 들고 오늘 밤부터 찾아온다. 대학의 그늘과 현실, 그 곳의 낭만과 추억은 존재하는지? 왜 우리 부모, 스승, 지인, 사돈...까지 대학의 굴레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지 고민해 볼 수 있는 시간이다. 

연출 : 정성욱, 이지현, 채라다

/구성 : 임정화, 정명, 취재작가 : 박혜진, 전화경, 조연출 : 박정민, 임태준


한국방송대상, 한국 PD대상, 삼성언론상을 휩쓸며 교육다큐멘터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연 EBS ‘학교란 무엇인가정성욱 PD가 지금껏 듣지 못한 우리 시대 대학생들과 대학교육의 진짜모습을 보여준다.


EBS ‘교육대기획 6부작-왜 우리는 대학에 가는가12년이라는 입시전쟁을 마치고 대학생이 됐지만, 학점과 취업이라는 장애물 앞에서 또다시 맹목적 경쟁을 하는 대한민국 청춘들에게 왜 우리는 대학에 가는가라는 질문을 던진다.


*방송일시: 2014120() ~ 129()

어메이징 데이 , Ⅱ    [2014120(), 27() 오후 950]

인재의 탄생    , Ⅱ    [2014121(), 22() 오후 950]

말문을 터라    , Ⅱ    [2014128(), 29() 오후 950]



44명의 대학생이 기록한 대학생의 진짜 이야기


우리들의 대학은 안녕한가기성세대들이 말하는 청춘, 그것은 진실이 아니다.


청춘이 직접 고백한 그들의 이유 있는 아픔과 눈물

전국 44명의 대학생들이 기획, 촬영한 지금껏 듣지 못한 우리 대학생들의 진짜이야기


교육대기획 6부작 어메이징 데이’(1,4)는 방송 최초로 전국 10개 대학교, 44명의 대학생 다큐멘터리스트들이 직접 프로그램을 기획, 촬영해 대학생의 눈으로 대학생의 모습을 재조명한다.


대학생 다큐멘터리스트들이 6개월간 기록한 대학의 6가지 이야기(배움, 관계, 시험, 연애, , 취업)하루라는 시간 속에 담았다. 고등학교의 연장이 된 질문 없는 강의실, 취업을 위해 관계를 단절하는 자발적 아웃사이더, 88만원 세대의 슬픈 자화상, 지방대생의 취업고민까지 대한민국 청춘들의 진솔한 자기 고백과 그 청춘들이 우리사회에 던지는 목소리를 담는다.



진정한 인재를 찾기 위해 모인 대한민국 최고의 전문가


대한민국, 이 땅에 더 이상 인재는 없는가? 대학생, 취업준비생 5명의 진정한 인재가 되기 위한 감동의 여정이 펼쳐진다.

과연 진정한 인재의 조건이란 무엇인까? 진정한 인재상을 위해 교수를 가르치는 교수로 유명한 세계적 교수법 전문가 조벽 교수와 인사, 인재 분야 전문가들이 모였다.


 ‘인재의 탄생(2,3)는 혼재된 인재의 조건에 대한 의문 속에서 절망에 빠진 취업준비생 5명이, 6개월의 멘토링을 통해 진정한 인재상에 대해 깨닫고, 변화하는 과정을 담으며 이 시대 진정으로 필요한 인재의 기준을 제시한다.



최초로 드러나는 대학 강의의 진짜 모습


진리의 상아탑은 죽었는가. 대한민국 대학 강의의 모습을 최초로 공개한다. 고등학교의 연장이 된 대학의 현실, 질문 없는 강의실 진정한 배움을 위해 이제 말문을 터야한다.


말문을 터라!’(5,6)에서는 고등학교의 연장이 된 한국 대학교육의 문제와 대안을 제시한다. 대학생이 강의실에서 질문하지 못하고 침묵하는 원인을 초중고 교육현장에서 찾아본다.


대학을 침묵의 강의실에서 학문의 전당으로 바꾸기 위한 말문을 여는 교수법을 가진 3인의 교수를 찾는다. 수업을 통해 대학생들이 말문을 트고 배움이 깊어지는 과정을 공개한다.


2014년을 여는 EBS 다큐멘터리는 바로 학교, 대학교의 이야기다. 다양한 접근 방법을 통해 대학을 재조명하는 다큐멘터리에 한편으로는 아쉬움과 눈물이 날지도 모른다.  지금도 늦지 않았다. 대학이 인생의 유일한 목표로 존재하는 한 우리 교육은 제대로 된 교육이라 부르기 어렵지 않을까? 우리 교육이 어떻게 흘러가야 하는지 명확하게 짚어야 할 때가 아닌가 생각된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