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체적상환능력비율

내 집 하나 있었으면 좋겠다. 대한민국에서 집 장만은 쉽지 않은 일이다. 실제로 내 집 장만까지 인고의 시간이 상당히 필요하다. 집 값은 언제나 고공행진이고, 내 월급은 오르지 않는게 현실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내 집 장만을 하기 위해서 필요한 정보들이 있다. 


정부가 만지고 있는 대출 규제가 강화되면 아무래도 부동산 거품이 빠질 수 있다는 논리가 설득력이 있기 때문이다. 다음은 포털의 의미를 바탕으로 쉽게 풀어서 정리해 봤다.  


출처 : https://economiology.com


LTV(Loan-To-Value) - 주택담보인정비율


은행 등에서 대출을 받는 경우 담보물에 대해 가격을 얼마나 책정하는지에 대한 비율을 의미한다.

더 쉽게 압축하면 담보물 가격 책정 정도로 정리할 수 있을 것 같다. 

만약 10억원의 주택을 3억원까지 대출 받을 수 있다면 LTV 30% 라고 이해 할 수 있다. 



DTI(Debt-To-Income) - 부채상환비율


대출을 받은 사람이 자신의 소득에 비해 얼마나 많은 원금과 이자를 상환하고 있는지에 대한 비율을 의미한다. 쉽게 요약하면 상환 능력치(전투력)로 이해하면 쉽다. 자신의 소득이 높고 대출이 적은 경우 대출한도가 높아지고, 소득이 낮고 대출이 많다면? 대출한도를 낮추는 것이라 이해 할 수 있다. 



DSR(Debt Service) - 총체적상환능력비율,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DSR은 DTI 보다 강력한 정책이다. 


DTI는 원리금 + 이자의 상환액을 기준으로 하고, 

DSR은 원리금 + 기타 부채의 원리금 상환액을 기준하는 것이다.

DSR은 은행과 보험사의 신용대출에 적용하면 대출을 받을 때 더욱 까다로운 기준으로 적용하겠다는 것이다. 또한 제 2금융권까지 확대하면 대출받은 사람의 부담이 커지는 것이다. 


  1. 2018.04.24 15:08

    비밀댓글입니다

  2. 안녕하세요. ^^. 메일로 보내드릴게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