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

블로그를 만들고, 운영해 오면서 사진블로거라고 소개하고 있다. 하지만 사진이야기보다 세상사는 이야기들을 늘어놓고 있다. 뭐 그렇다고 불편한 마음이 많거나, 제대로 블로그 운영을 하고 있는지 고민을 하지도 않는다.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냄과 생각을 공유하고, 경험을 바탕으로 소신있는 블로그를 운영하겠다는 생각이 중요한 것 같다. 



딸 아이가 초등학교를 다니기 전에는 육아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했다. 아이를 어떻게 키우는게 중요한 것인가?를 고민하고, 부모와 아이의 관계에 대해서 부모도 학습이 필요하다는 생각이다. 단지 내 아이가 잘 자라는 것이 목적이 아니라 이 사회에서 어떻게 행동할지 아이가 어떻게 세상살이를 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지 여러가지 생각이 든다. 



2017년 두 발 자전거를 배우던 중


아이들도 사회생활을 한다. 학교를 정해진 시간에 가고, 정해진 수업시간에 선생님 수업을 듣는다. 아이들끼리 밥을 먹기도 하고, 놀이도 한다. 아이와 아이들과의 관계도 궁금해서 딸에게 묻곤 하지만 원하는 대답을 듣기는 어렵다. 


그렇게 딸아이가 성장하고 있었다. 좋아하는 남자 아이도 있고, 수줍어서 말도 못하는 녀석이지만 자신의 자존감, 자존심이 조금씩 성장하고 있었다. 키가 커지고, 몸무게가 늘어나면서 많이 안아주려고 노력하지만 부모품안에서만 있는 것 자체가 부담스러운 모양이다. 



안타깝지만 그렇게 아이들은 부모곁은 서서히 떠나간다. 부모가 죽음의 시간에 가까워 오면서, 아이들은 홀로서기를 준비한다. 어떤 부모가 될 것인가?에 대한 고민보다는 아이가 어떤 모습으로 성장하면 좋은지 고민하고, 자립을 위한 지혜와 노하우를 알려주는게 진정한 부모의 역할이 아닌가 생각해 본다. 



월요일 아침이었다. 엄마가 먼저 출근했다는 소식을 전하자 딸아이가 뜬금없이 울기 시작했다. 아빠로선 최선의 선택은 아이를 다그치는게 아니라 넓은 어깨로 안아주는게 최선이었다. 아이를 안아주고 출근하면서 마음이 한 껏 여유로워 졌다. 


막무가내로 끼어드는 자동차가 급한 일이 있겠구나? 하고 생각하고, 회사 동료의 잘못을 알고 눈감아줬다. 내가 받을 택배도 아닌데 택배 아저씨의 짜증도 들어주고 나니 어느새 점심시간이다. 다시 딸아이를 생각하며 참 고맙다는 생각을 했다. 



고마워! 내 딸아! 

존재만으로도...

  1. Favicon of https://www.eoom.net BlogIcon 이음 2018.11.13 19:34 신고

    왠지 뭉클하네요.
    자녀를 키우면서 부모란 이름으로 성장하는거 같아요 : )

    • 답글이 늦었습니다. 이음님..^^; 정말 아이를 보면서 부모도 성장함을 느끼고 있어요. 부쩍 커가는 아이만큼이나 부모의 흰머리와 주름살은 늘어날테지만 말이죠..

남쪽으로 튀어! 1남쪽으로 튀어! 1 - 8점
오쿠다 히데오 지음, 양윤옥 옮김/은행나무
도쿄에 사는 맹랑한 꼬마 지로의 키는 160cm가 넘었습니다. 세상과 타협을 거부하는 아버지와 가끔은 프로레슬링을 하면서 친구들과 쇼핑센터를 다니며 구경하는 도쿄생활을 계속하면서 벌어지는 일상적인 이야기들과 더불어 사회부조리를 날카로운 시선으로 바라봅니다.

가끔은 동갑내기 여자친구에게 얼굴을 붉히고, 상급생(중학생)에게 협박과 회유도 당하지만 꿋꿋합니다. 아마도 아버지와 어머니의 곧은 교육방침 때문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12살이라는 나이지만 당차고 할 말을 합니다. 요새 어른들하고는 다른면이 많습니다.

남 일이라고 하는 일이 바빠서 괜히 상관했다가 봉변은 당하지 않을까 하는 어른들에게 던지는 솔직함과 소박함이 이 책과 어른인 제가 감동을 받은 부분입니다. 세상을 호락호락 하지 않지만 정직하고 바르게 살아야 한다는 교훈을 던져줍니다. 남들이 Yes라고 할 때, No라고 당당히 말 할 수 있는 행동은 계속 그런 생각과 행동을 해야 극적인 순간에서 힘이되고, 떳떳하게 고개를 들 수 있을 겁니다.

세밀한 묘사와 문체로 시선을 끄는 오쿠다 히데오의 장편소설은 깊어가는 밤 당신을 잠들지 않게 할 것 입니다. 오랜만에 시원하게 읽어버린 '남쪽으로 튀어'는 너무나 신선했습니다.
http://monopiece.sisain.co.kr2008-11-11T11:45:140.3810
  1. Favicon of http://poob.tistory.com BlogIcon 달려라 삐삐 2008.11.11 23:24 신고

    꼬마 지로만도 못한 사람들이 너무 많은데...그분들 꼭좀 읽어봤음 하네요.
    저..저도..;;

  2. Favicon of http://busanese.tistory.com/ BlogIcon 부사니스 2008.11.12 01:10 신고

    평소에 문화 생활을 많이 하나 봐요...추천 하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busanese.tistory.com/ BlogIcon 부사니스 2008.11.12 01:13 신고

    여기는 구글 광고도 우리 블로그와는 전혀 다른게 들어 오네요..주로 여행... 유아 영어에 관심이 많아서 들어가보니까 진짜 사고 싶은게 많네요..ㅋㅋ

    • 구글광고는 블로그에 적는 포스트에 따라서 내용이 틀려지게 출력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

      물론 어떤 부류만 나오게 정할수도 있는 것으로 알고 있구요.

  4. Favicon of http://toyvillage.tistory.com BlogIcon 라이너스™ 2008.11.12 09:26 신고

    아이의 시선으로 보는 세상이라..
    저도 어릴땐 나름 어른이라 생각하며
    세상을 봤는데... 지금에 와서 돌아보면
    결국 저는 한번도 '어른'인적이 없었던 건지도..
    잘보고갑니다^^

  5.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08.11.12 09:58 신고

    책이란 참 이상합니다. 알면 알수록 더 모르게 되고 더 궁금해지는게요.
    이런 책도 있구나 합니다. 휴우 책을 다시 가까이 하기 시작한지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좋은 추천 감사합니다^^

남쪽으로 튀어! 1남쪽으로 튀어! 1 - 8점
오쿠다 히데오 지음, 양윤옥 옮김/은행나무
도쿄에 사는 맹랑한 꼬마 지로의 키는 160cm가 넘었습니다. 세상과 타협을 거부하는 아버지와 가끔은 프로레슬링을 하면서 친구들과 쇼핑센터를 다니며 구경하는 도쿄생활을 계속하면서 벌어지는 일상적인 이야기들과 더불어 사회부조리를 날카로운 시선으로 바라봅니다.

가끔은 동갑내기 여자친구에게 얼굴을 붉히고, 상급생(중학생)에게 협박과 회유도 당하지만 꿋꿋합니다. 아마도 아버지와 어머니의 곧은 교육방침 때문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12살이라는 나이지만 당차고 할 말을 합니다. 요새 어른들하고는 다른면이 많습니다.

남 일이라고 하는 일이 바빠서 괜히 상관했다가 봉변은 당하지 않을까 하는 어른들에게 던지는 솔직함과 소박함이 이 책과 어른인 제가 감동을 받은 부분입니다. 세상을 호락호락 하지 않지만 정직하고 바르게 살아야 한다는 교훈을 던져줍니다. 남들이 Yes라고 할 때, No라고 당당히 말 할 수 있는 행동은 계속 그런 생각과 행동을 해야 극적인 순간에서 힘이되고, 떳떳하게 고개를 들 수 있을 겁니다.

세밀한 묘사와 문체로 시선을 끄는 오쿠다 히데오의 장편소설은 깊어가는 밤 당신을 잠들지 않게 할 것 입니다. 오랜만에 시원하게 읽어버린 '남쪽으로 튀어'는 너무나 신선했습니다.
http://monopiece.sisain.co.kr2008-11-11T11:45:140.3810
  1. Favicon of http://poob.tistory.com BlogIcon 달려라 삐삐 2008.11.11 23:24 신고

    꼬마 지로만도 못한 사람들이 너무 많은데...그분들 꼭좀 읽어봤음 하네요.
    저..저도..;;

    • Favicon of http://monopiece.sisain.co.kr BlogIcon monopiece 2008.11.12 08:41 신고

      그 분들 맹랑한 꼬마라고 썩소를 날려주시면서 무시 할 것 같은 느낌입니다. ^^

  2. Favicon of http://busanese.tistory.com/ BlogIcon 부사니스 2008.11.12 01:10 신고

    평소에 문화 생활을 많이 하나 봐요...추천 하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busanese.tistory.com/ BlogIcon 부사니스 2008.11.12 01:13 신고

    여기는 구글 광고도 우리 블로그와는 전혀 다른게 들어 오네요..주로 여행... 유아 영어에 관심이 많아서 들어가보니까 진짜 사고 싶은게 많네요..ㅋㅋ

    • Favicon of http://monopiece.sisain.co.kr BlogIcon monopiece 2008.11.12 08:42 신고

      구글광고는 블로그에 적는 포스트에 따라서 내용이 틀려지게 출력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

      물론 어떤 부류만 나오게 정할수도 있는 것으로 알고 있구요.

  4. Favicon of http://toyvillage.tistory.com BlogIcon 라이너스™ 2008.11.12 09:26 신고

    아이의 시선으로 보는 세상이라..
    저도 어릴땐 나름 어른이라 생각하며
    세상을 봤는데... 지금에 와서 돌아보면
    결국 저는 한번도 '어른'인적이 없었던 건지도..
    잘보고갑니다^^

    • Favicon of http://monopiece.sisain.co.kr BlogIcon monopiece 2008.11.12 12:13 신고

      저의 글재주가 좀 부족해서 재미와 감동이 좀 덜 할 것 같습니다. 책을 읽어보시면 정말 확 다가올텐데 라는 생각만 머리속에서...^^;

  5.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08.11.12 09:58 신고

    책이란 참 이상합니다. 알면 알수록 더 모르게 되고 더 궁금해지는게요.
    이런 책도 있구나 합니다. 휴우 책을 다시 가까이 하기 시작한지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좋은 추천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monopiece.sisain.co.kr BlogIcon monopiece 2008.11.12 12:14 신고

      돌이아빠님처럼 저도 요새 책을 다시 가까이 하고 있는 상태라서 기분이 무척 좋습니다. ^^

    •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08.11.12 12:57 신고

      블로그를 하면서 좋아진것 중에 하나가 알라딘TTB를 운영하면서 다시금 책에 관심을 갖게 해줬다는 점이 아닐까 합니다^^ 더 좋은 책 소개해주실거죠? 즐거운 오후 되세요~

    • Favicon of http://monopiece.sisain.co.kr BlogIcon monopiece 2008.11.12 14:36 신고

      저도 많이 소개 받고 싶습니다. 마음의 양식을 너무 먹어도 다이어트를 할 필요가 없어서 다행이네요. 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