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래퍼

고등래퍼 시즌2 1화가 2월 23일에 방송되었다. 고등래퍼2의 가장 아쉬운 점은 뻔한 편집이었다. 탈락되는 출연자는 자신 혹은 타 출연자의 극찬?이 이어진 후 여지없이 뻔한? 실력을 보였다. 드라마틱한 반전을 꾀한 편집도 예상이 되었고, 시청률을 위한 여성 캐릭터의 참여 소식과 기대와는 상반되는 실력이 아쉬웠다. 


전반적으로 먹을거리가 없었고, 기대이하의 실력때문에 채널고정이 어려웠다. 고등학생들의 패기와 열정보다는 자만과 허영심이 보였다. 겸손한 출연자보다는 자신의 실력이 최고라고 믿는 친구들이 많아 정작 실력을 보면 평범하거나 기름기가 가득한 느낌이 들어 불편했다. 



소문난 잔치에 먹을거리 없는 고등래퍼 시즌2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본기가 탄탄하고, 연습량이 많아 보였던 우승후보로 거론 될만한 친구들을 소개해 본다. 

본 내용은 개인적인 의견이니 참고하며 보면 좋을 것 같다. 먼저 지난 시즌은 1시즌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우승후보인 7명이다. 



아래 번호는 우승확률이 높은 순위가 아님. 


1. 조원우

2. 오담률

3. 김윤호


오담률의 실수는 누구나 나올 수 있는 실수였고, 김윤호와 조원우는 자신들의 능력을 충분히 어필했다. 우승후보로 충분하다. 



고등래퍼2에 시즌1 출연자가 많지 않다는 점은? 각종 논란과 더불어 특혜의혹이 SNS를 통해서 확산되기 때문이다. 시즌2에 새로 참가한 출연자 중 우승후보로 거론되는 목록을 아래와 같다. 


1. 김하온

2. 이병재

3. 배연서

4. 윤진영


김하온은 출연여부에 대한 논란이 있는 상태이지만, 개성을 제대로 어필했고, 이병재, 배연서는 충분한 실력을 갖췄다. 윤진영은 첫 무대에서 자신의 강점을 제대로 어필하지 못했지만 가능성이 충분하다. 


아쉽게도 씹어먹을 만한 실력의 여학생들은 없었다. 



실력자가 출연하지 않으니 방송사는 편집분량을 적당하게 끊고, 늘리는데 엉뚱함을 발휘했다. 아쉽긴 하지만 아쉬운 출연자의 출연분량을 그대로 들어냈고, 이목을 끄는 출연자의 분량은 너무 길게 편집해서 늘어지는 편집을 지켜봐야 했다. 


고등래퍼 시즌2에서는 고등래퍼 시즌1에서의 최하민 같은 독보적 스타일의 음악성을 듣기는 어려울 것 같다.  오디션의 첫 과정이 빠져있고, 1화에서 대결했던 싸이퍼에서도 음악 작곡과 관련해서는 아무런 정보도 제공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방송 자체에서 출연자들의  음악성이 제대로 녹아 들어간  음악을 경험하기 어려웠다. 


물론 랩이란 장르엔 여러가지 요소들로 구성된다. 1화만 보고 판단하기에도 무리가 있다. 하지만 가사에서 자신들의 생각과 철학을 녹이고, 학생답게 신선한 음악으로 무장한 그런 뮤지션을 기대하긴 조금 어려워 보인다.


2화가 기대가 되면서도 우려되 되는 그런 상황이다. 

고등래퍼의 최종회에서 우승자는 양홍원이라는 스포일러성 이미지가 인터넷을 달구고 있다. 고등래퍼의 우승 경연대회를 관람한 관객이 올렸다고 주장된 이미지인데 방송이 미리 녹화되었고, 우승 실력을 갖춘 양홍원이란 고등래퍼의 스타라 의심보다는 사실인것처럼 믿고 있는게 사실이다. 자신이 정확하게 목격했고, 증거로 내세운 자료가 없어서 아직 양홍원이 우승자라는 확신이 들지는 않는다. 


8부작 서바이벌 랩배틀을 표방한 고등래퍼는 고등학생과 20-30대에게 신선함을 자극했다는 평이 많았다. 특히 준비되어 있는 랩스타들이 개성있는 무대로 연신 감탄사를 연발하게 만들어 즐겁게 8주를 보냈다. 이제 마지막인 최종회를 남겨 놓고 있는 고등래퍼는 시즌2가 나올 확률이 높다고 볼 수 있고, 시즌1의 최종우승자가 과연 누구일 것인지 기대가 된다. 




방송 특성상 생방송으로 진행하지 못하는 경우의 수가 많은게 힙합, 락 무대이고, 고등학생이란 특성이 있어서 부담스러운 방송이 사실이다. 사실 성매매 의혹을 가졌던 장제원 의원의 아들 장용준의 사건, 양홍원의 1진설 문제도 불거졌으나 시원스러운 답변이나 해명을 내놓지 않은 상황이라 시즌2를 기대하기가 애매하다. 그나마 시청률을 1%유지했고, 첫 시즌이지만 스타성을 확인한 친구들도 있으니 시즌2는 좀 더 정비되고 안정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 예상된다. 


개인적으로는 7화에 등장한 레전드 타이거 jk를 볼 수 있어 좋았다. 각설하고 예선에서 가사를 잊었던 양홍원과 꾸준한 모습을 보였지만 확실한 임팩트가 없었던 최하민으로 우승후보가 압축되고 있는데, 기본적인 랩 실력이야 당연히 양홍원이 우세한게 사실이지만, 음악성 특히 힙합에 가미된 음악성을 보여주고 있는 최하민을 간과 할 수 없는게 사실이다. 


누가 우승자가 되어도 뒷말이 없을만큼 탄탄한 실력을 보유하고 있어, 시즌1의 우승자로 진작부터 낙점되었던 두 명의 후보 이외에도 mc 그리를 무참히 폭격했던 이동민의 프리스타일과 조원우, 김선태, 마크 등 기본이 충실한 실력자의 최종무대가 기다려 진다. 

  1. Favicon of http://tryyourbest5.tistory.com BlogIcon Richard 2017.03.28 10:25 신고

    정말 어린 친구들임에도 불구하고 열정은 무시할 수 없더라구요;;
    고등래퍼 프로그램 보면서 정말 생각 많이 했습니다
    지금의 어른들이 얼마나 열정적으로 살고 있는지...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