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스토리가 출시되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네이버, 다음 등 포털서비스의 검색어도 상위권에 올라왔네요.
카카오스토리에 접속해서 친구 내역을 보니 이미 10여분 정도가 시작을 하셨더군요. 재밌는 것은 카코오스토리의 출시가 신제품의 출시처럼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많은 분들이 사용하는 인스타그램에 너무 익숙해서인지 재미가 많이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추천을 클릭하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게 됩니다.



카카오스토리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www.kakao.com/story


또한 아이튠즈에 프로그램 평가글에는 몇몇 어플을 카피한 서비스라는 비판을 받기도 합니다. 국내시장에서 카카오스토리가 과연성공 할까요? 장담하긴 이르지만 개인적으로 이 어플은 한계점이 있습니다.

간단하게 카카오스토리를 살펴본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카카오스토리 살펴보기


1. 자신의 사진을 이야기와 함께 공개한다.

카카오스토리를 이야기하는 사람 중에는 페이스북의 미니버전, 카카오톡의 트위터라고 불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막상 카카오스토리를 접속해 보면 자신의 사진을 올리고 이야기를 썼지만 아무도 자신의 사진을 봐주는 사람이 없습니다. 넓은 바다에 혼자 남겨진 느낌이랄까요?

2. 카카오스토리는 공유의 범위가 너무 작다.

카카오스토리는 카카오톡 사용자와 함께 자신의 이야기와 사진을 공유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아쉽게도 카카오톡을 사용하지 않는 사람과 모르는 사람들과는 공유가 되기 어렵습니다. 왜 사진을 올려야 하나?라는 생각이 들죠. 개인정보 보호 측면에서 카카오톡으로 공유하던 사람이 카카오스토리를 사용하는 것은 무의미한 일입니다. 굳이 카카오톡으로 대화와 사진, 동영상 등의 공유가 가능한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는 결과이기 때문입니다. 굳이 인스타그램과 비교하자면 인스타그램의 경우 전세계의 이용자와 공유가 가능한 반면 카카오스토리는 카카오스토리를 설치한 일부 사람과 카카오톡 사용자에 한정 되어 있습니다.


3. 쉽고 편한 기능의 업그레이드 필요

사용상 간단한 기능이 주를 이루다보니 큰 문제점은 없습니다. 하지만 친구신청의 경우 일일이 친구신청 버튼을 눌러주어야 하는 불편함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300여명의 카카오톡 사용자가 있는데 300번 누르는 수고 대신 전체신청 메뉴나 연락처에 있는 사람을 신청하는 기능 등이 없기 때문에 불편한 점이 있습니다.



4. 필독친구 메뉴 오히려 독이 될수도
자신의 이야기를 공유하는 것이 남에게 피해가 가거나 원하지 않는 경우 막을 방법이 없습니다. 푸시 기능을 없애거나 알림설정을 해 놓으면 가능하겠지만 필독친구 메뉴는 자신이 원하지 않아도 상대방이 원하면 상대방이 보내는 사진과 글을 보게 됩니다. 아주 친하지 않은 이상 사진과 글을 읽는 입장에서 불편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5. 다양한 업그레이드가 성공의 관건이 될듯.

간단하게 사용해 본 결과 인스타그램 등의 사진 공유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분들에게는 친분이 있는 사람들과 즐거운 이야기를 공유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쉽고 재밌는 기능이 있다면 더욱 더 많은 사용자들과 함께 공유 할 수 있을 것 입니다. 저 같이 인스타그램에 푹 빠진 사람이 있다면 굳이 사용하지 않겠지만 카카오스토리 만의 재밌고 유익한 기능이 있다면 충분히 성공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마지막으로 카카오스토리는 카카오톡의 한계를 뛰어 넘는 더 큰 세계관과 공유를 목적으로 한 서비스를 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필터기능의 다양화는 물론 참신한 기능과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무장한다면 인스타그램 같은 성공한 사진공유 서비스를 능가하리라 생각됩니다.
 
  1. 사람들과 즐거운 이야기를 공유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쉽고 재밌는 기능이 있다면 더욱 더 많은 사용자들과 함께 공유 할 수 있을 것 입니다.

티스토리 툴바